Epstein's Stronghold

식사할 때 토야의 특징... 본문

Life Story/토야 이야기

식사할 때 토야의 특징...

5thBeatles 5thBeatles 2004.01.29 20:46

일단 저와의 생활에 익숙해지다 보니 제가 먹을 거 줄 때 하는 행동에서 나는 소리에 익숙하답니다. 건초 봉지를 열때 나는 부스럭 거리는 소리, 당근이나 오이 등 야채 씻을 때 나는 물 소리, 그리고 그거 터는 소리. 그리고 내가 그걸 주러 다가갈때의 발자욱 소리... 이 소리가 나면 아래 사진 처럼 귀를 쫑긋 세우고 까치발로 서죠.

영악한 것들이죠..

안 주면 금방 돌아서죠. 

주면... 절 쳐다보지도 않고 먹는 데만 열심이죠. 이땐 정말 얼마나 얄미운지..

조금 건드리거나 소리 내도 꿈쩍 안하다가 좀 세게 건드리면 째려 보죠... 뭐 별 수 있냐요 움찔해야 하는 게 몸종 신세인걸...

신고

'Life Story > 토야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즘 근황  (0) 2004.02.18
식사할 때 토야의 특징...  (0) 2004.01.29
휴식 중  (1) 2004.01.23
탈출  (0) 2004.01.19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