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 Story/만만치 않은 삶, 일

오데로 가나, 오데로 가나, 오데 가

by 5thBeatles 2006. 6. 5.

A사의 가 팀에서 B사의 나 팀으로 추가로 사람들이 왔다. 나보다 직급은 높지 않지만 나이 많은 사람도 있고 암튼... 사람 폭탄이 떨어졌다.

그 사람들 B사에서의 업무 편의를 위해 이것저것 공문 만들어 상신해서 결재 받고 하는 과정에서 A사에서 만든 공문을 봤다. 나랑 나와 함께 같이 일하고 있는 친구는 '1' 업무 지원, 추가 파견 인력들 중 나보다 직급이 낮은 사람들은 '2' 업무 지원, 추가 파견 인력 중 나랑 직급이 같은 사람은 'A사와 B사간의 공동 업무의 모든 대화 창구 역할을 담당'한다라고 적혀 있더라.

그런 것이었다. 가 팀에서 보기엔 나 팀 소속이고 A에게 그닥 잘 하지 않는 내가 눈의 가시였을테니... 이제 아예 대놓고 감시역을 보냈다. 당장 이 A사 가 팀 출신인 이 사람은 B사의 나 팀에서 같이 일할 사람들에게 자신이 A사의 대표임을 강조한다.  뭐 가 팀은 내 원 소속인 A사의 다 팀을 일개 지원 조직으로 아니까.. 거기에 익숙할테니 어쩔 것인가..

이제 '낮에는 새 밤에는 쥐'이길 강요받았던 상황-했는지 안했는지는 나도 모르겠다-에서 해방된 걸 기뻐해야겠지만, 새로운 새이자 쥐인 저 사람에게 내 소식마저 들어갈 걸 생각하니 갑갑하다. 그리고 솔직히 걱정된다. 인사가 만사라는데 저렇게 나쁜 인상부터 남기는 사람이 과연 새이자 쥐 역할을 잘 할까?

뭐, 신경 끄자. 난 A사가 바라는대로 이제 '지원 업무'나 하면서 지내면 되니까... 아

@이제 정말 내가 남은 선택은 (가장 극단적인 걸 제외하면) 하나 뿐인 건가?

@그래도 저 사람들 왔다고 환영식은 내가 Arrange해야 하는 현실...  글치만 가장 윗분을 제외하고는 다들 보기 싫다며 아무도 안 오는 현실이 싫다..

@살기 싫다.

반응형

'Life Story > 만만치 않은 삶, 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리를 비웁니다  (2) 2006.06.08
오데로 가나, 오데로 가나, 오데 가  (7) 2006.06.05
선택의 기로  (5) 2006.05.30
[A.D 3 Day]헉헉.... 힘들다..  (10) 2006.05.15

태그

댓글7

  • Favicon of http://5thbeatles.com BlogIcon 5thBeatles 2006.06.06 00:39

    그럼에도 불구하고... 난 오늘도 영업을 하고 왔다... 제길...
    답글

  • Favicon of http://ylpatae.nasol.net/boardgame BlogIcon 병; 2006.06.06 01:11

    어서 이쪽 세계로 오세요... (씨익)
    답글

  • Favicon of http://whlheart.com BlogIcon 전심 2006.06.06 07:22

    이쪽 세계로 오신다면, 아마도 인기가 많으실 거 같아요. ;)
    답글

    • Favicon of http://5thbeatles.com BlogIcon 5thBeatles 2006.06.06 22:52

      어.. 병님이 계신 세계(유부남의 세계)에 같이 계셨나요?
      아주머니들이 좋아하긴 하던데... 유부녀에겐 관심이 없는데...(아... 한가인은 관심있다. --; )

  • 사탕발림 2006.06.06 16:26

    가장 의욕을 떨어뜨리는 경우죠... --+
    일이 힘든것 보다.. 사람들하고가 불편한게 ... 정말 힘들죠.. --;
    무엇보다도 더 힘든건, 그사람이 나한테 하는것 처럼 똑같이 대하는게 제일 힘들 더라구요..
    난 정말 모든 사람들하고 잘 지내려 했었는데..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