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1631

2020 추석 귀향 핑계 여행 #2 - 송도 송도 해수욕장 바로 앞 숙소에 짐을 풀고는 저녁식사를 할 겸 나가볼까 했는데, 다시 차를 끌고 자갈치까지 가기는 애매해서, 근처에 뭐가 있을까하고 찾아다니다가 인생 고등어횟집을 찾았드랬습니다. 숙소도 근처겠다 차도 안 몰겠다, 부산 로컬 소주에 고등어회까지... 맛있게 저녁과 반주를 마치고는 송도 해수욕장 위로 지나가는 해상케이블카를 타고 건너편 암남공원/송도스카이파크에 갔다 왔습니다. 통영에서도 케이블카를 타긴 했지만, 이번에 또 바다 위로 지나가는 케이블카인데... 조오끔 또 무섭긴 하더군요. 이렇게 둘째 날도 맛있는 음식과 멋진 야경으로 마무리하네요. To Be Continued 2021. 5. 14.
2020 추석 귀향 핑계 여행 #1 - 해운대/기장 매번 추석이 되면 본가가 있는 부산에 내려갑니다만, 저야 고향이 부산이니 뭐 그렇다고 치지만, 시댁이 있는 부산에 명절에 내려가서는 따로 뭔가를 한다는 게 아직 한국 사회에서는 어려운지라, 올라오는 당일 조금 일찍 나와서 해운대나 한 번 보고 오는 게 다였었는데... 2020년 추석은 연휴 기간 매우 길어서 미리 부산에 내려가 며칠 부산 구경을 하는 귀향 핑계로 부산 여행을 다녀왔었습니다. 평소대로 차를 끌고 5시간여를 차를 몰고는..... 부산 본가로가 아니라 기장 대변항으로 갔습니다. 대변항에는 제가 가끔 들리는 멸치회/쌈밥 집이 있는데.... 이번엔 그 집이 문을 닫아서 그냥 다른 집에 들렀다가.... 음식 사진은 못 찍고 대변항만 찍고 왔네요. ㅎㅎㅎ 이 여행의 첫 숙박은 해운대 해수욕장 근처의 .. 2021. 5. 14.
부산항 그리고 자갈치 2020년 여름 후배의 결혼식으로 1박2일로 진주, 김해, 부산을 돌고 왔습니다. 부산은 그냥 숙박만 하고 왔는데, 영도에 있는 숙소를 잡았다 보니, 영도에서 바라보는 부산항, 자갈치, 송도 앞바다를 다 바라 볼 수 있었네요. 휴대폰으로 찍은 사진이지만 그 때 찍은 사진을 그냥 공유해 봅니다. 2021. 5. 13.
진주성 & 진주냉면 국립중앙박물관을 다녀 온 이후, 예전에 사학도를 꿈꾸던 시절이 떠오르며, 다시금 역사 관련한 열정이 불타오르던 차에, 아는 동생이 김해에서 결혼한다고 청첩장을 보내주길래 국립진주박물관과 국립김해박물관을 들러 보는 주말 일정으로 1박2일 여행을 다녀왔었드랬습니다. 진주하면 임진왜란의 3대 대첩 중 하나인 진주 대첩의 현장이었던 진주성과 그 옆을 지나는 남강의 경치가 유명한데요. 국립진주박물관도 바로 그 진주성 내에 위치하고 있었습니다. 임진왜란 관련 전시품들과 진주 근처의 선사/삼국 시대의 유물들이 전시 중이었는데, 박물관에 대한 기억보다는 진주성과 남강의 비경이 기억에 많이 남네요. 사진도 보니 다 진주성 사진들만..... 진주박물관을 보고는 8월의 폭염 아래에서도 열심히 진주성 내를 걸어다니며 사진을 .. 2021. 5. 6.
제부도 탑재산해안 대구/경북 지역에서 코로나가 퍼지다가 좀 잠잠해지고,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잠깐 분위기가 좋아지던 2020년 5월, 사회 분위기에 맞춰서 저도 오랜만에 차를 끌고 바다로 갔네요. 물론 탁 트이고 이쁜 (개인적인 취향) 남해 바다는 아니지만, 그래도 짠내 나는 서해안에 바다가 갈라져서 자동차로 들어갈 수 있는 제부도를 다녀왔었습니다. 저랑 비슷한 생각을 하시는 분들이 많았는지, 제부도 해수욕장 쪽 해안길은 차들이 서행 중이더군요. 그래서, 그냥 차를 돌려 나오려다가, 제부항 쪽에 등대를 보려고 잠깐 차를 세웠다가 탑재산 해안산책로까지 걷고 나왔드랬습니다. 2021. 5. 5.
곤지암 화담숲 코로나가 갑자기 쳐들어 왔던 2020년 늦겨울과 초봄. 개인적인 일로 좀, 특히 처가 가족들이 힘든 시기를 보냈던지라... 좀 힐링을 하고 싶어 개인적으로는 숲이나 산보다는 바다나 강가지만, 잘 꾸며진 숲을 찾아보다가 알게 된 "화담숲"이란 곳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국내 대기업 서열 다섯손가락에 들어가고, 스포츠 팀도 참 많이 운영하는 모 그룹의 오너 가문의 사유지였다가 일반인들에게 공개되어 이렇게 방문할 수 있는 곳이라고 그 정도만 알고 갔는데요.... 이게 어찌 되었던 모 그룹에서 직접 관리하던 곳이다 보니 동선도 잘 짜여져 있고, 구역별로 참 구성을 잘 해 놨더군요. 특히나 가장 눈길이 갔던 건 북유럽에서나 볼 수 있었던 자작나무가 여기에 꽤 넓은 구역에 꾸며져 있어서 신기하기도 하고 반갑더군요... 2021. 5. 5.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