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 Story/토야 이야기

11/13 착한 유키

by 5thBeatles 2002. 11. 20.
유키 녀석... 이틀 동안 약은 무쟈게 먹기 싫어 해서 날 괴롭히더니.... 약 떨어지고 나서는 이제 말 잘 듣는다.. 밤에 자기 전 한 시간 정도 서클 밖에서 놀게 해주는데 아직까지는 한 번도 쉬야를 화장실 밖에서 보지 않더군... 물론 밖에 있는 화장실에서도 본 건 아니지만..

오늘 아침에는 유키 토로 두 녀석 다 밖에 나와 있길래 당황했다. 펜스를 잘 만들었다고 생각했는데 아니었나 보다... 어쩔 수 없이 토로 측 펜스만 잔뜩 올리고 유키는 나와서 놀아도 상관없다는 생각에 그냥 뒀다.

밥 잔뜩 주고 나왔다. 저녁에 또 토로 치료하러가야지..


반응형

'Life Story > 토야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14 착한 유키 & 피부병  (0) 2002.11.20
11/13 착한 유키  (0) 2002.11.20
11/10 아고아고...  (0) 2002.11.20
11/9 병원 다녀오다 II  (0) 2002.11.20

댓글0